전국민 치아 검진 “3~5년 뒤를 목표로 도입 가능할 것” 일본치과의사회 회장


(사진) ‘경제재정운영과 개혁의 기본방침2022’이 각료회의에서 의결되자 임시 기자회견을 가지는 호리 겐로 일본치과의사회 회장 = 8일 오후, 도쿄도 지요다구 (산케이신문)

8일, 호리 겐로 일본치과의사회 회장은 기자회견에서 정부가 추진하는 경제재정운영의 기본 방침인 ‘골태 방침’(骨太の方針)에 전국민의 치아 검진을 의무화하는 ‘전국민 치과 검진’ 검토 내용이 담긴 것에 대해 재정부담 문제 등을 면밀히 조사한 후, 3~5년 뒤를 목표로 제도 도입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호리 회장은 의무화에 대해 “당장 논의할 건 없다. 신경 쓰기에는 시기상조”라면서도 치아의 건강을 유지하기 위해 “전국민 빠짐없이 검진이 정착되는 것이 중요하다”고 지적했다. 제도 도입을 위해 “직장 및 기업, 지자체의 검진 등 다양한 형태가 있다”면서 “재정 부담을 어떻게 할지가 큰 문제로 논의를 심화해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 산케이신문 / https://www.sankei.com/article/20220608-OXQFPE57BRNCPDPEB67GQMIFKQ/ / 2022/06/08 18:52

*본 기사 번역은 JK Daily 책임 하에 진행하였습니다



저작권자 ⓒ JK Dail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